heritagespritprize.jpg

성북구의 어떤 집

윤진아

심사평

대상지 전체를 재축하여 1층과 지하층에 주차장과 근린생활시설을 두고 그 상부에 주거 공간을 한옥적 공간으로 계획한 안이다. 1층에 공공에 열린 마당과 마루를 두어 골목 동네에 대응하면서 한옥적 공간을 세심하게 재현한 상층부 동네로 이끌고 있다. 그럼에도 도시 한옥의 가장 중요한 속성 중 하나인 개체(집)와 공공(골목)의 직접적 접속을 잃어버렸다는 약점이 온전히 극복되기는 어려워 보인다.



HERITAGE TOMORROW PRIZE

HERITAGE SPIRITS PRIZE

HERITAGE CHALLENGE PRIZ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