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1.jpg

Time of “Mu-I”

정예랑(한양대 대학원)+황보람(한양대 대학원)

작품요약

(Mu는 nothing, I는 act를 뜻하는 말로, 보여지지 않는 공간이 행동으로 인해서 드러나는 것을 말한다.)
나와 너, 그리고 우리와 그들이 서로 이어지고 관계를 맺는 마을을 이루려면, 여러 개로 나누어진 각 공간들이 서로 통하여 끊임없이 흐르고 시각적으로 연결되어 있는 ‘공간환원’이 필요하다. 한옥이 가지는 ‘길-채-길-마당-채’의 연장은 상호열림의 관계를 통한 연속성을 중첩으로 발전시킴으로 공유공간이 만들어지고 이로써 mu-i공간이 드러나는 co-housing을 제안함으로써 거주자와 도시민이 소통할 수 있는 새로운 도시주거를 제안한다.

심사평

1. 전략이 계획안에 잘 표현되었다. 어떤 부분에서는 개념이 안 읽힌다. 명쾌한 다이어그램 좋다.
2. 새 길과 기존의 길이라는 두 가지 레이어링이 흥미롭다. 계획안 발전이 부족하다.



HERITAGE TOMORROW PRIZE

HERITAGE SPIRITS PRIZE

HERITAGE CHALLENGE PRIZE